아래층 베란다에서 피어오르는 담배연기, "피우지 마세요" 소리지르기도 그렇고 조용히 내려가 당부말씀 드리기도 껄끄럽고...그래서 제안하는 대처법

 

 

"A4 용지에 기분 나쁘지 않게 협조문 써서 끈으로 매단 다음 연기 올라올때마다 살살 내려보내 주세요"

 

 

푹푹 찌는 무더위입니다. 창문을 열어놓아도 습하고 끈쩍한 기운이 들어오고 그렇다고 창문을 닫아놓자니 숨이 막히고...에어컨이라도 있으면 문 닫고 냉방하겠지만 전기 요금이 부담되는 가정은 에어컨 없는 경우도 허다하지요.

 

그런데 더욱 짜증나는 건 그 열린 창문으로 담배연기가 모락모락 들어오는 것입니다. 빌라던 아파트이던 발코니, 베란다 등 아래층에서 피우는 연기는 술술 들어올 수 있지요. 저도 초등 아이들과 방이나 거실 등에서 모둠으로 수업을 하고 있지만 아래층에서 담배 연기가 슬슬 올라올때면 정말 내려가서 한때 때려주고 싶은 마음입니다.

 

내 공간에서 내가 담배 피운다는데 뭐라고 할 수도 없는 노릇입니다. 아파트 현관이나 복도 등에서 담배를 피우는 경우라면 한마디 해줄 수도 있겠지만요. 현관이나 복도는 아파트 주민 모두의 공간이 될 수 있으니까요.

↓↓↓↓ 눌러주시면 더 많은 분들이 사연을 보실수 있어요

 

 

 

담배소비자들(부정적인 말로 ‘흡연자’) 역시 답답하긴 마찬가질일겁니다. 아래층까지 내려가서 담배 피우긴 귀찮고 베란다에서 피우자니 위층이 신경 쓰이고, 그렇다고 집안에서 피우자니 냄새도 배고 말이죠. 옥상은 문이 잠겨 있을테고 말이죠. 아래로 내려간다고 해도 아파트 주민들 눈치 때문에 자연스럽게 담배를 피우는데 어려움이 있습니다.

 

담배소비자로 살기엔 이리 가도 걸리고 저리 가도 걸리는 참으로 애로사항이 많은 지금 세상입니다. 단박에 끊어버리면 좋겠지만 쉽진 않으니 문제지요. 결국 담배소비자들이 많이 이용하는 장소는 역시 발코니, 베란다입니다. 그렇다면 위층에 있는 분들은 이에 대해 대응을 해야할 것입니다. 대놓고 말하기가 그렇다면 아래와 같은 방법이 있습니다.

 

먼저 위층에서는 A4 용지를 준비합니다. A4 용지를 세로로 앞뒤면 모두에 진한 펜으로 아래와 같은 글귀를 적습니다.

 

 

 

 

 

“담배소비자님, 안녕하세요. 위층인데요. 담배연기가 위로 올라와서 불편합니다. 번거로우시더라도 밖에서 피우고 들어오시면 어떨까요? 담배소비자님!”

 

이렇게 적은 다음에 A4지 맨 위에 구멍을 뚫습니다. 펀칭기 있죠. 유리테이프로 붙이고 나서 구멍을 뚫어도 되겠지요. 그 구멍에 끈을 달아매세요. 그리고 담배 연기가 올라오는 때에 맞춰 협조요청문이 담긴 A4 용지를 위에서 살살 내려 보내세요. 흡연을 하시는 분이 잘 볼수 있도록 말이죠.

 

이렇게 기분 나쁘지 않게 정중하게 그러나 간접적으로? 베란다에서의 담배 자제 협조 요청을 한다면 아래층 담배소비자도 긍정적으로 생각하지 않을까요? 사실 낮 동안 아파트나 빌라 같은 곳에는 주부님들이 계신데 흡연중인 아래층 사람에게 내려가서 말하거나 위에서 소리 지르기도 좀 그렇지 않습니까? 베란다에서 담배 피우시는 분들이 대부분 남자들일테니까요.

 

퇴근 후 밤에도 베란다에서 올라오는 담배연기가 있을 수 있겠네요. 이때도 마찬가지로 이런 방식으로 줄을 살살 내려 아래층 담배소비자에게 협조를 구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인 경우라면 이런식으로 담배 자제 협조문을 내려보내면 뭔가 반응이 오지 않을까 싶어요. 문구는 적절히 더 부드럽거나 기분 상하지 않은 걸로 바꾸셔도 됩니다. 사진 참조하시면서요 ^^

 

내가 최대한 편하게 쉴 수 있는 내 집안에서조차 타인의 흡연으로 인한 간접 흡연에 노출된다면 정말이지 답답한 노릇일겝니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윤태의 동화세상]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새롬이 아빠 윤태 동화세상]을 RSS로 구독하세요 ^^! ↗
Posted by 윤태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비흡연
    2012.07.24 10:1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래층 아저씨가 화내면요?
    • 2012.07.24 10:42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니까 화나지 않도록 협조문 내용을 최대한 정중하게 써서 내려보내야겠죠? ㅎㅎㅎ
  2. 2012.07.24 11:4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ㅎㅎ좋은 방법이네요.
    에공...간접흡연..무서운데.ㅎㅎ
    • 2012.07.24 11:49
      댓글 주소 수정/삭제
      방법 괜찮죠? ㅎㅎㅎ
  3. 1층 사는 사람
    2012.07.24 13:23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1층에 사는 사람은 어쩌라고 ㅜ_ㅜ 이런 글을...
    3층위로 10개가 넘는 층에 사는 남자들이 모두 아래 내려와서 담배피면 1층에 사는 사람은 평소의 몇십배의 담배 연기로 인해 더 힘들어 집니다.
    1층에 안사신다고..
    일반적으로 밖에 나가 피라고 하면 아파트 1층에 입구에서 보통들 피잖아요..
    나가 피라 했다고 저~ 멀리 차타고 나가 피는것도 아니고..
    대형 평수 아닌 저희 같은 작은 평수 아파트는 아파트 입구도 작고, 입구 양옆으로 1층이 바로 나있는데..
    ㅜ_ㅜ 님의 글 읽는 순간.. 울컥했습니다..
    • 윤태
      2012.07.24 13:30
      댓글 주소 수정/삭제
      입구에서 20미터 떨어진곳 어떨까요? 동시 다발로 나와서 피우는게 아니라 일대일 대응이거든요...이런 경우는요...
  4. 담배소비자
    2012.07.24 13:59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담배소비자? 그럼 술소비자는? ㅎㅎㅎ
    • 윤태
      2012.07.24 14:34
      댓글 주소 수정/삭제
      건전한 담배소비자가 돼야하겠죠....
  5. 2012.07.24 17:1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좋은 방법인데요...미안해서 담배 멀리나가서 필 듯...^^
    • 윤태
      2012.07.24 17:17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럼 다행이지만요....ㅎㅎㅎ
  6. 2012.07.24 17:27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좋은 방법인데... 그건 90%에게는 통하는데
    나머지 10%의 사람을 만나는 이들에겐 그렇지 않아요. ㅠ.ㅠ
    제가 그 10%를 만난사람....

    저도 비슷한 방법을 썼는데 다음날부터 테러들어왔어요. 어흑... 결국 이사했어요...
    한두번 피던걸 세네번으로 늘리고 이젠 꼬옥 베란다에서.... 그러더라구요. -0-
    갓난 아이가 있어서 그렇다는 얘기도 했는데...
    그건 사람도 있더라는... 어흑... 사람이 무서워요. ㅠ.ㅠ




    • 윤태
      2012.07.24 17:39
      댓글 주소 수정/삭제
      헉, 그런일이....방법이 없군요...참고 살거나 이사하거나...
  7. 2012.07.25 17:59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것을 원하지 않습니다.
  8. lee
    2012.08.20 04:13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말이 통하지 않는 사람 입니다.두번씩이나 담배연기 올라오지 않토록 해달라고 당부했는데
    돌아버릴 지경입니다.막장으로 가겠다는것 같은데. . . 베란다에 있는 빨래는 전부 담배냄새로 쩔어 있습니다. 손해배상청구하는것이 맞겠죠?
  9. lee
    2012.08.20 04:2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밤12시만 되면 시간마다 올라오는 담배연기 땜에 머리가 찌끈 찌끈 아파 죽을 지경 입니다.
  10. 2012.08.20 04:2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11. 2012.11.26 20:57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초등 아이들과 방이나 거실 등에서 모둠으로 수업을 하고 있지만 아래층에서 담배 연기가 슬슬 올라올때면 정말 내려가서 한때 때려주고 싶은 마음입니다.
  12. 지나가다
    2013.09.14 22:5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냥 직접 얼굴 보고 점잖게 이야기하는 게 낫지 않을까요?
    저런 거, 너무 이상해요.
    아무리 부드럽게 써도, 바로 아래, 위층끼리 말 한 마디 섞기 싫다는 뜻 같아서...
  13. 담배노이로제
    2018.11.27 11:3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수 년간 아래층 흡연때문에 심한 고통속에 사는데 부탁도 해보고 소리도 진러보고 그 아들이 전자담배 사다줬으니 안필거라고 사과했는데 전혀 개선안되고 환자가 산다고 애원해도 매일 드르륵 베란다 여는 소리만 들어도 이젠 담배연기 노이로제 ㅠ 이 인간이 하루종일 집에 있거든요이런 쓰레기류 인간들 좀 어찌할수 없는지요?


BLOG main image
아름다운 세상을 꿈꾸는 새롬이아빠 윤태입니다. 많이 많이 놀러오세요 ^^ by 윤태

공지사항

카테고리

새롬이네 메뉴 (947)
달려가는 현장 (106)
감동이야기 (55)
일상에서의 발견 (175)
바로서는 대한민국 (133)
포토 세상만사(일상) (68)
내가만든 동영상 (43)
내 삶의 조각 모음 (88)
나의 사실동화 (20)
미디어 비평하기 (27)
배우고 가르치고 (31)
윤교사의 학습일기 (27)
아이 키우는 맛 (44)
생각 키우는 방법 (7)
즐기는 문화생활 (10)
유익한 정보세상 (51)
그 사람 만나다 (5)
부모님 이야기 (16)
이슈 톺아보기 (15)
현실 참여시 쓰기 (25)
Total : 14,136,566
Today : 32 Yesterday : 64